은혜의 꽃꽂이

9월 9일 주일 "그리움"

DKUMC 0 57 09.15 14:29

9월 9일 주일 "그리움"

고국을 떠나 이국 땅에 와 살면서 그리운 것들이 하나 둘이 아니지요.

부모와 형제들, 친구들, 고국 산천... 다 그립습니다. 

그러나 주님이 언제나 우리와 함께 계시기에

그 모든 그리움의 색깔들은 이 꽃처럼 아름답습니다.       

  

헌화 : 원애희 집사님

꽃꽂이와 묵상: 안의숙 


Comments